헤어진 연인과 친구가 될 수 있을까?

누구나 한번쯤 이러한 고민을 해봤을 것이다. 연인과 헤어진 뒤, 아예 연을 끊을 것인지 친구로라도 남을 것인지. 사랑에서 우정으로의 변신, 그게 정말 가능한 것일까? 헤어진 연인과 친구로 지내기, 그 허와 실을 짚어본다.

사랑을 잃고, 친구를 얻다

종종 헤어진 뒤 친구로 지내고 있다는 연인들 소식을 접할 때가 있다. 어제의 커플이, 오늘의 친구가 됐다는 것이다. 물론 그들 중 대부분은 무늬만 친구이지 남남에 지나지 않을 것이라 생각된다. 연인에서 친구 되기가 어디 쉬운 일이던가.

하지만 그들 중 일부는 친구가 되는데 성공한다. 그리고 과감히 성공 멘트를 날린다. “아픈 사랑의 추억이 또 하나 늘지 알았는데, 오히려 동성보다 더 가까운 이성친구가 생겨서 다행이다” 라고.

연인에서 친구, 과연 쉬울까?

그런데 몇 가지 의문이 생긴다. 사랑이란 감정이 그리 쉽게 정리될 수 있을까. 질문을 던져보자. 상대를 다시 이성으로 보지 않겠다는 자신이 있는가. 스킨십을 나누는 행위들이 친구가 되어서도 절제 가능할 것인가. 길을 걷다가 손을 안 잡는다고 자신할 수 있는가. 상대에게 연인이 생겨도 순수하게 축하해줄 자신이 있는가.

친구가 되기 위한 조건

누구나 편한 이성친구가 될 수 있다. 사랑이란 감정이 일미리도 남아있지 않았을 때 말이다. 이를 알기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친구가 되고자 하는 선택의 길을 탈락시켜 버린다.

그러나 사랑이 끝났다 해서 상대와의 인연마저 끝내버리기 아깝다고, 혹은 아직 사랑하기에 곁이라도 맴돌려고 친구로 남으려는 사람들이 있다. 성공하면 그나마 다행이지만 사랑도 아니고 우정도 아닌 애매한 감정의 곡예 속에서 결국 중심을 잃고 떨어지기 십상이다. 전보다 더 안 좋게 이별하게 될 것은 물론이고 옛 감정에 사로잡혀 새로운 사랑을 놓칠 가능성도 높다.

연인에서 친구로? 그거 쉽지 않다. 감정제어에 익숙하지 못하다면, 애당초 시작하지 않는 것이 옳다. 그러나 사랑하는 감정이 양심에 손을 얹고 깨끗이 정리됐다면, 물론 뜻대로 하시기를.

기사 제공 : 여성포탈사이트 젝시인러브(www.xy.co.kr) 문은진 기자

One thought on “헤어진 연인과 친구가 될 수 있을까?”

  1. 음.. 헤여진 연인사이 친구로 될수 있는 이률이 얼마나 될까?
    어떻게 헤여졌는가에 따라 어떤 사이로 될수있는가 결정하지..

    Reply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